초정밀 레이저 센서 탑재한 실내 공기 측정기 '어웨어 민트' 출시

2018-02-01, 신명진 기자

실내 공기 측정기 개발사 Awair(어웨어, 법인명 비트파인더)가 오늘 신제품 '어웨어 민트(Awair Mint)'를 공식 출시했다. 초정밀 레이저 센서를 탑재한 어웨어 민트는 ▲초미세먼지(PM2.5) ▲화학물질 ▲온도 ▲습도를 측정, 실시간으로 실내 공기 환경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어웨어 민트는 2015년 출시해 성공적인 판매를 기록한 어웨어의 후속작으로 전작에 비해 성능과 디자인이 한층 업그레이드됐다. 전작 어웨어는 전 세계 2,000개가 넘는 도시의 일반 가정은 물론 학교, 병원, 호텔, 사무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적인 판매를 기록했으며, 구글 홈, 삼성서울병원, SK텔레콤 등 국내외 유수 기업과 다양한 협력을 이어온 바 있다.

민트는 한국 소비자의 선호를 적극 반영해 화학물질, PM2.5 초미세먼지까지 측정하는 초정밀 레이저 센서를 탑재했으며, 한층 가볍고,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선보인다. 또한, 보다 많은 사람이 부담 없이 실내 공기 측정기를 구입해 적극적으로 실내 공기를 관리할 수 있도록 제품 가격이 인하됐다.

밀폐된 공간의 실내 공기는 최근 초미세먼지로 인해 오염이 심화되고 있는 실외 공기보다도 최대 5배 더 나쁠 수 있어, 정밀한 측정을 기반으로 한 관리의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는 영역이다. 민트는 이 시장을 겨냥한 제품으로 실내 초미세먼지(PM2.5)를 WHO (세계보건기구) 및 EPA (미국환경보건국) 등 여러 공신력 있는 기관들의 가이드라인을 종합적으로 참고하여 만든 기준으로 엄격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제안한다.

사용자는 민트에 표시되는 어웨어 스코어를 통해 실내 종합 공기 질을 한눈에 알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터치를 감지하는 LED 디스플레이를 통해 항목별 수치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더 깊이 있는 공기 질 관련 팁 및 인사이트는 어웨어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일반건강, 알레르기, 육아 등 관심사를 설정하면, 어웨어를 통해 수집된 데이터 바탕의 맞춤화된 공기 관리 솔루션을 받아볼 수 있어 공기 질에 민감한 세대에게 유용하다.

이 밖에도, 실시간 공기 질을 수치화한 어웨어 스코어가 타임라인 형태로 제공되어 공기 질 저하 요인을 탐색할 수 있으며 공기 상태가 변할 시 앱을 통해 즉시 알림을 받아 볼 수 있어, 이를 통한 실질적 공기 질 개선을 꾀할 수 있다.

Awair(어웨어) 노범준 대표는 "최근 미세먼지 및 스모그로 오염이 심화된 바깥공기 못지않게 신경 써야 할 것이 실내공기다. 실내로 유입되는 미세먼지는 물론 각종 실내 물질에서 나오는 화학물질은 피부 및 호흡 질환, 천식, 알레르기 등을 유발할 수 있다"며, "어웨어 민트는 실내 공기 관리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주고, 더욱 많은 사람들이 건강한 삶을 누릴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민트의 국내 출고가는 129,000원(VAT 포함)으로 전작에 비해 업그레이드 된 성능에도 합리적인 가격을 책정해 소비자들의 부담을 줄였다. 이에 더해, 2월 한달간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출시 기념 프로모션 가격인 99,000원(VAT 포함)에 신제품 민트를 만나볼 수 있다. 이 외에도 민트는 네이버 스토어팜, 11번가, G마켓, 옥션을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