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사전계약대수 6천대 기록한 '올 뉴 K3' 1호차 주인공은?

2018-03-12, 최상운 기자

기아자동차(주)가 기아차 브랜드 체험관 '비트 360(서울 압구정 소재)'에서 권혁호 국내영업본부장(부사장) 등 회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1호차 주인공인 정은욱(43) 씨에게 올 뉴 K3를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올 뉴 K3는 ▲차세대 P/T인 스마트스트림(Smartstream) G 1.6엔진과 스마트스트림(Smartstream) IVT 변속기의 조합을 통해 경차급 연비를 구현하고 ▲전 트림에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를 기본 적용하는 등 안전성을 높였으며 ▲강렬하고 볼륨감 있는 디자인을 구현함으로써 준중형 세단을 넘어서는 경쟁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미술을 전공하고 디자인 분야에서 오랫동안 몸담았던 미술교사 출신 정은욱 씨가 감각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갖춘 '올 뉴 K3'의 이미지와 부합해 1호차 주인공으로 선정하게 됐다고 밝히며, 축하의 의미로 200만 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증정했다.

정 씨가 구입한 차량은 세련미가 강조된 런웨이 레드 색상의 노블레스 트림으로 ▲운전자 주의 경고(DAW),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의 첨단 안전 기능이 탑재된 '드라이브 와이즈' ▲인공지능 기반 음성인식 기술 카카오 I(아이)가 적용된 'UVO 내비게이션' ▲17인치 알로이 휠을 선택 사양으로 추가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경제성, 안전성, 디자인을 고루 갖춘 올 뉴 K3가 사전계약대수 6,000대를 기록했고 일일 계약대수도 꾸준히 상승하여 판매 호조를 이어가고 있으며 이러한 추세를 감안할 때 올해 판매목표 5만대는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