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인천베이비, 키즈페어] 잉글레시나, 프리미엄 유모차 라인 소개

2018-05-17, 유은정 기자

잉글레시나는 5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리는 '제16회 인천베이비&키즈 페어'에 참가해 프리미엄 유모차 라인을 선보였다.

3년 연속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를 달성한 잉글레시나는 프리미엄 유모차 라인으로 오랜 시간 엄마, 아빠들에게 사랑을 받아왔다. 이번 전시회에서 소개한 프리미엄 유모차 '2018 트릴로지'는 원액션 폴딩, 고급스러운 외향, 180도로 눕힐 수 있는 등받이가 특징이다. 하루 평균 16시간 이상의 숙면을 취해야하는 신생아에게 트릴로지는 최상의 숙면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9.5kg의 가벼운 무게와 볼베어링 시스템으로 경쾌하고 부드러운 핸들링이 가능하며 손쉬운 폴딩과 협소한 공간에서도 작게 접어서 보관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한편, '인천 베이비&키즈 페어'는 다양한 업체와 브랜드로 구성돼 예비엄마와 아이를 둔 부모가 꼭 들러야 할 필수 전시회로, 풍부한 정보 및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유아 교육시장의 새로운 트렌드를 선도하고, 키즈페어와 베이비페어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다. 전시분야는 △가정용품 △교육 △유학 △훈련 △소비재 △아동 △유아 등이며 전시품목은 △임신용품 △출산용품 △외출용품 △베이비용품 △유아용품 △유아교육제품 등이다.

→ '제16회 인천베이비&키즈 페어' 뉴스 바로가기

 

(영상설명: '제16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현장 스케치)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