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P&C, 대한사회복지회 '의정부 영아원' 사진재능기부 활동 펼쳐

2019-01-11, 신명진 기자

대한민국 사진영상장비 전문기업 세기P&C(대표 이봉훈)가 지난 10일(목) 경기도 의정부에 위치한 대한사회복지회 의정부 영아원을 방문하여 돌잔치 기념사진과 100일 사진, 영유아 단체촬영 등 재능기부 활동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대한사회복지회는 1954년 전쟁고아의 복지를 위해 설립하여 사회의 무관심과 냉대로 소외된 계층을 위한 복지에 힘쓰고 있으며, 경기지부인 의정부 영아원은 사회 보호를 필요로 하는 미혼모 아동과 결손가정의 아동 중 만 3세 미만 영아들에 대한 전문보호기관으로서 영유아들에 대한 전문적인 보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날 영아원 행사는 재원 아동 33명 영유아들의 단체 촬영과 함께 첫 생일을 맞이한 2명의 영아 돌사진 촬영을 진행하였다. 세기나눔프로젝트는 직원들이 직접 영아원을 방문하여 사진을 통해 자라나는 영유아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나눔을 목적으로, 앞으로도 아이들이 행복해지는 꿈과 희망이 가득한 세상을 만들어갈 수 있도록 촬영 기회를 마련하였다.

세기피앤씨 마케팅커뮤니케이션팀 이태훈 차장은 "2016년부터 꾸준히 사회복지 행사에 참여하여 많은 사람들에게 행복을 나눠주고자 다양한 방법으로 재능기부 활동을 펼쳐왔다. 대한사회복지회 의정부 영아원을 방문하면서 보호를 필요로 하는 영아들에게 따뜻한 관심과 지원이 더 필요하다고 느꼈다. 앞으로도 세기나눔프로젝트가 재능 후원을 통해 지속적으로 작은 나눔이 큰 행복을 줄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계획하겠다."라고 밝혔다. .

한편, 이날 촬영한 영유아 사진은 액자로 제작되어 의정부 영아원에 선물로 전달될 예정이다.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