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ES 2019] 에코트론, 촬영시간을 줄인 C-ARM시스템 'Aniview 500DR'

2019-03-15, 최민 기자

에코트론은 3월 14일(목)부터 17일(일)까지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제35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이하 KIMES 2019)'에서 일체형 C-ARM시스템 'Aniview 500DR' 선보였다. 

이 회사는 X-레이 발생장치엔진인 제너레이터를 전문으로 개발수출하고 있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정형외과에서 사용되는 자사의 핵심 제너레이터 기술을 탑재한 C-ARM용 X-레이 시스템을 선보인 것.

특히 1K 고해상도 이미지촬영이 가능하며, 사용자의 인터페이스를 중심으로 개발해 촬영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는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한편, KIMES는 1980년 첫 회를 시작으로 한국 의료산업 발전과 함께 꾸준히 성장해 온 한국 최대 의료기기 및 병원 설비 전문 전시회다. 현재 국내 의료산업은 의료 정보시스템, 초음파검사기, 영상 의학 장비, 로봇 의료, AI, 재활 의약 등 기술집약적 첨단산업으로 변모했다. KIMES는 이러한 한국 의료산업의 선진화에 일조하면서 세계적인 수준의 의료전문 전시회로 발돋움하고 있다. 참가사들은 이번 전시회에서 첨단병원시설, IT기술과 접목된 의료정보 시스템, 신속한 환자수송을 위한 자동차 산업 등 의료 산업 분야의 신기술,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 'KIMES 2019' 뉴스 바로가기



(영상 설명: 'KIMES 2019' 현장스케치)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