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G-FAIR KOREA X MIK] 퍼스트씨앤에스, 음주 전과 후로 구분해 마시는 '술고래환' 주목!

2019-11-06, 최민 기자

성신여자대학교 창업지원을 받은 퍼스트씨앤에스는 10월 31일(목)부터 11월 3일(일)까지 고양시 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린 '2019 G-FAIR KOREA(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에 참가해 음주 전과 후로 구분해 마시는 '술고래환'을 선보였다.

일반적으로 음주 후에 먹던 숙취환을 음주 전과 후로 구분한 제품으로 음주 전에는 홍삼성분이 들어간 '활력환'으로 몸의 기력을 보강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음주 후에 먹는 '숙취해소환'에는 비타민이나 전분 등의 성분보다는 헛개 함유량을 높여서 숙취해소가 빠르게 진행될 수 있도록 했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헬스기구 및 운동용품 유통전문기업으로 시작해 지금은 다이어트 도시락과 숙취해소환을 선보이고 있다"며, "이번 전시회 이후, 와디즈를 통한 클라우드 펀팅과 오픈마켓 판매를 시작하며, 해외바이어들을 통해 해외시장진출도 시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성신여자대학교(총장 양보경) 창업지원단은 초기창업기업들의 우수 제품 전시 및 시장 판로 개척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전시장 내 '성신여대 창업지원 단체관'을 운영하고 치열한 경쟁률을 통과한 14개 기업을 선정 및 제품홍보 등을 지원했다.

현재 창업교육과 학생창업지원, 사업화 프로그램, 지역거점 창업거점, 유관기관 협업, 글로벌 기업 육성, 자금지원 등 다양한 지원 대책을 마련해 운영 중이며, 전국 여대 가운데 유일하게 중소기업청 주관 '창업선도대학'에 선정되기도 했다.

한편, 약 850개사, 1250개 부스 규모로 열린 '2019 G-FAIR KOREA(지페어코리아)'는 경기도 전국경제진흥원협의회가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KOTRA가 주관하며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세계한인무역협회가 후원한다. 전시 품목은 다음과 같다. △생활용품 △건축인테리어 △레저용품 △전기전자 △차량용품 △의료용품 △주방가구 △IT제품

또한, 스타트업과 이노베이션 기업이 참가한 유레카파크는 국내외 80개 내외 기업이 참가하며, 에이빙뉴스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기업을 전 세계에 알리는 MIK존도 특별관으로 운영된다. 운영 프로그램은 전시, 국내외 미디어 홍보, 유투버 홍보, 투자자 피칭 및 컨설팅, 영상 제작, 네트워킹 파티, 바이어 홍보, 미디어 및 유투버 선정 어워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2019 G-FAIR KOREA (지페어코리아, 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 뉴스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