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2월 국내 수입차 판매량 2만 304대 기록… 폭스바겐 티구안 베스트셀링 1위

2020-04-03, 최상운 기자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3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2월 1만 6,725대 보다 21.4% 증가, 2019년 3월 1만 8,078대 보다 12.3% 증가한 2만 304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1분기 누적대수 5만 4,669대는 전년 동기 5만 2,161대 보다 4.8%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3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 5,093대, 비엠더블유(BMW) 4,811대, 쉐보레(Chevrolet) 1,363대, 볼보(Volvo) 1,162대, 아우디(Audi) 1,151대, 폭스바겐(Volkswagen) 1,072대,미니(MINI) 972대, 포르쉐(Porsche) 831대, 지프(Jeep) 561대, 포드(Ford) 534대, 랜드로버(Land Rover) 493대, 토요타(Toyota) 413대, 렉서스(Lexus) 411대, 닛산(Nissan) 285대, 푸조(Peugeot) 239대, 혼다(Honda) 232대, 링컨(Lincoln) 189대, 캐딜락(Cadillac) 158대, 시트로엥(Citroen) 97대, 재규어(Jaguar) 73대, 인피니티(Infiniti) 65대, 마세라티(Maserati) 52대, 람보르기니(Lamborghini) 22대, 벤틀리(Bentley) 17대, 롤스로이스(Rolls-Royce) 8대였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1만 3,704대(67.5%), 2,000cc~3,000cc 미만 4,393대(21.6%), 3,000cc~4,000cc 미만 1,438대(7.1%), 4,000cc 이상 162대(0.8%), 기타(전기차) 607대(3.0%)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1만 6,093대(79.3%), 일본 1,406대(6.9%), 미국 2,805대(13.8%) 순이었고 연료별로는 가솔린 1만 2,181대(60.0%), 디젤 5,491대(27.0%), 하이브리드 2,025대(10.0%), 전기 607대(3.0%) 순이었다.

구매유형별로는 20,304대 중 개인구매가 12,922대로 63.6%, 법인구매가 7,382대로 36.4% 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4,027대(31.2%), 서울 3,129대(24.2%), 부산 810(6.3%) 순이었고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2,427대(32.9%), 부산 1,771대(24.0%), 대구 1,318대(17.9%) 순으로 집계됐다.

3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폭스바겐 Tiguan 2.0 TDI(1,022대), 비엠더블유 520(647대), 메르세데스-벤츠 E 300 4MATIC(613대) 순이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박은석 이사는 "3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은 일부 브랜드 신차 및 적극적인 프로모션과 함께 개별소비세 인하 등으로 전월 대비 증가했다."라고 설명했다.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