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스쌍떼, '이런 맛의 소금 보셨습니까?'상떼피아 레몬머틀 핑크소금 인기몰이

2021-02-25, 이윤 기자

청정 히말라야 핑크소금과 항산화 성분 풍부한 레몬머틀의 콜라보, 맛있는 소금 탄생

<사진 : 레몬머틀 핑크소금 제품, 소금그라인더와 리필용 파우치>

'상떼피아' 브랜드로 유명한 유기농 후추의 명가 앤스쌍떼(대표 이인태)는 최근 히말라야 핑크소금에 레몬머틀을 첨가한 상떼피아 레몬머틀 핑크소금을 정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히말라야 핑크소금은 일반 소금에 비해 나트륨 함량은 낮고 철, 아연, 망간 등 다양한 미네랄 성분이 많아 면역력 향상 등 건강에 더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레몬머틀은 호주를 원산지로 하는 원시식물로 국내에는 생소하지만 미국이나, 호주, 유럽 지역에서는 향신료로 폭넓게 사용되고 있는 허브의 일종이다.

특히, 비타민C, E 등 각종 비타민과 미네랄 등 영양소가 풍부할 뿐만 아니라 상큼한 맛을 내는 시트랄 성분이 레몬에 비해 9배 정도 많이 함유 돼 있어 면역력 강화에 도움을 주고 수퍼푸드로 잘 알려진 블루베리 보다 항산화 능력이 5배 이상 뛰어난 항산화식품으로 보고되고 있다.

<사진 : 레몬머틀 핑크소금 >

이 회사 관계자는 "핑크소금은 이미 국내에도 잘 알려져 있듯이 80여 가지 천연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어 귀족소금으로 불릴 만큼 건강에 좋다"며 "이 핑크소금에 상큼한 향 뿐만 아니라 영양소가 풍부해 허브의 여왕으로 인정 받은 레몬머틀 건잎을 분쇄해 블렌딩 했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그는 "이전까지는 레몬머틀 핑크소금을 통후추와 함께 선물세트로만 구성을 해서 판매를 했는데 이 소금을 접해 본 고객들로부터 판매 요청이 계속 들어와 이번에 정식으로 판매를 시작하게 됐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 기회에 더 많은 고객들이 건강에 아주 좋은 이 히말라야 레몬머틀 핑크소금을 접해 보시기를 바란다."고 덧붙이며 "앞으로, 고객님들 건강에 도움이 되는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론칭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