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美 IIHS서 5개 모델 추가로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 선정

2021-04-07, 최상운 기자

볼보자동차 전 라인업 | 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자동차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의 최신 충돌 테스트 평가에서 5개 모델이 추가로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 TOP SAFETY PICK PLUS)'에 선정됐다.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는 자동차 충돌로 인한 사망과 부상, 재산상의 피해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1959년 설립된 비영리 연구 및 교육기관이다. 최첨단 설비를 갖춘 차량 연구 센터에서 북미 지역에 출시된 신차를 대상으로 수차례의 테스트를 거쳐 안전 등급을 발표하고 있다.

테스트는 운전석 및 조수석 스몰 오버랩, 전면 충돌, 측면 충돌, 루프 강성, 헤드레스트 등 6가지 항목에 따라 진행되며, '우수(Good)' 등급 이상을 달성한 모델을 대상으로 '톱 세이프티 픽(TSP)'과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를 선정한다. 이 중 최고 수준의 안전 등급을 구분하는 '플러스(PLUS)'는 양호(Good) 또는 허용(Acceptable) 등급의 헤드라이트를 모든 트림과 패키지에 제공해야 한다.

지난 2월, 9개 모델로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를 수상한 바 있는 볼보자동차는 플래그십 세단 S90과 크로스오버 크로스컨트리(V90)를 비롯한 5개 모델을 새롭게 이름에 올리며 총 14개의 상을 받았다. 이는 2013년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가 신설된 이후 어떤 자동차 제조사도 달성하지 못한 성과다.

앤더스 구스타프손(Anders Gustafsson), 볼보자동차 USA CEO는 "볼보자동차는 오랜 시간 안전 기록들을 세워왔다"라며, "이같은 역사에 새로운 기록을 추가하게 되어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