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S 2021] 씨브이티, 2021 월드IT쇼서 도어폰 기능을 추가한 '스마트홈 얼굴인식 도어폰' 공개

2021-04-07, 최상운 기자

2021 월드IT쇼서 공개할 씨브이티 스마트홈 얼굴인식 도어폰 모습 | 제공-씨브이티

씨브이티(대표 이우균)는 오는 4월 21일(수)부터 23일(금)까지 코엑스(COEX) A, C홀에서 열리는 2021 월드IT쇼(World IT Show 2021, 이하 WIS 2021)에 참가해 '스마트홈 얼굴인식 도어폰'을 공개한다.

2015년 설립한 씨브이티는 평균 20년 이상 경력의 임베디드 출입통제, 카메라, 칩 디자인 전문가들이 얼굴인식 기술로 더 편리하고 안전한 삶을 만들겠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일 스마트홈 얼굴인식 도어폰(Smart Home Face Recognition Door Phone)은 기존의 기업용 얼굴인식 리더(출입통제, 근태관리, 식수결제, 보안)에 도어폰 기능을 추가한 제품이다.

또, 카드키 및 비밀번호의 분실/노출 위험 없이 얼굴이 열쇠가 되어 비접촉식 인증이 가능한 것이 큰 장점이다. 개별 세대 외에도 아파트 현관, 엘리베이터, 주민 공동시설 등에서 사용 가능하며 스마트폰 앱을 통해 방문자와 영상통화를 하고 부재 시에도 원격으로 문을 열 수 있다. 현재 적용 분야는 아파트, 호텔, 리조트이며 가정용뿐만 아니라 기업용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씨브이티만의 기술로 경쟁사와 차별화를 뒀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변화하는 미묘한 얼굴 변화를 감지해 정확도를 향상한다. 독립형 시스템으로 운영되어 네트워크 다운 시에도 정상 작동하며 생체정보 암호화를 적용하여 얼굴 데이터 보안 유지 및 해킹을 방지한다.

씨브이티는 신제품에도 박차를 가한다. 올해는 도어폰을 정식 출시할 예정이며 얼굴인식 키오스크 또한 개발 완료를 앞두고 있다. 또, 매출 성장을 목표로 협력사와 함께 적극적으로 공공기관에 공급할 수 있도록 영업도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2021 월드IT쇼(World IT Show 2021)는 차세대 첨단 산업을 주도하는 대표 전시회로 국내외 최신 기술 및 제품, 서비스 등을 선보이는 소개의 장으로서 역할을 해왔으며 2021년에는 '5G 날개를 달고 디지털 뉴딜을 펼치다'이라는 슬로건으로 전시회의 시작을 알린다. 올해에는 Un-tact Technology(5G Technology, AI(인공지능), IoT(사물인터넷), Big Data, 클라우드 컴퓨팅), AI & IoT Technology(비대면 교육 및 업무 솔루션, 화상회의 시스템, 챗봇, 키오스크, 무인 주문/결제 시스템, AR/VR 솔루션, 드론, 디지털 보안), Early tech Adopter(스마트 디바이스, 컴퓨터 주변기기, 모바일 액세서리, 웨어러블 디바이스, 퍼스널 오디오, 크라우드펀딩 제품, 1인 미디어 방송 장비 및 액세서리, 스마트폰 촬영기기 및 액세서리), 지능형 ICT 융합 서비스(스마트 홈/오피스, 스마트 가전, 블록체인, 핀테크, 자율주행, 디지털 헬스케어, 스마트 유통/물류) 등을 선보인다. 또, 2021 ICT 기술사업화페스티벌 행사도 동시에 개최된다.

→'2021 월드IT쇼' 뉴스 바로 가기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