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전기차 '더 뉴 EQA' 10대 기증

2022-05-27, 최상운 기자

(피켓 위 좌로부터)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울프 아우스프롱 위원(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 한성자동차 대표), 아이들과미래재단 김병기 본부장, 사회공헌위원회 토마스 클라인 의장(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대표), 산돌학교 홍진웅 교장(수혜기관), 사회공헌위원회 이철승 부의장(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 더클래스효성 대표) │사진 제공-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장 토마스 클라인)는 취약계층의 안전한 이동을 돕기 위해 전국 10개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더 뉴 EQA' 차량 총 10대를 기증했다고 밝혔다.

지난 26일 메르세데스-벤츠 강남자곡 전시장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토마스 클라인 의장(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장)과 프리츠 카바움 부의장(메르세데스-벤츠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 대표) 그리고 이철승 부의장(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 더클래스효성 대표)을 비롯해 총 9개의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사 대표들이 참여했다. 또한,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 김병기 본부장과 10개의 전국 사회복지기관 대표자 등 지원 기관 관계자도 참석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토마스 클라인 의장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차량 기증사업은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사회복지기관에 보다 직접적이고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하는 데 그 의미가 크다"라며, "최고로 안전한 차량을 제공하고자 하는 메르세데스-벤츠의 가치에 부합하는 본 사회공헌활동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 사회 저변에 도움을 확대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이날 참석한 베다니동산 장량 원장은 "본 발달장애인 거주시설은 외곽 지역에 위치해 교통여건이 매우 취약한 상황에, 보유하고 있던 차량 1대마저 약 12년간 사용한 노후 차량이었다"라며, "지원받은 차량으로 시설 이용자들이 정기 의료 및 통원 치료를 안전하게 받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문화활동까지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게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올해 전북 군산 '발달장애대안학교 산돌학교', 부산 '나사함발달장애인복지관', 경기 광주 '베다니동산' 등 총 10곳의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을 선정했다. 10곳의 기관 및 시설에는 약 6,000만 원 상당의 더 뉴 EQA 차량 각 1대씩과 해당 차량의 3년간 자동차 보험료 등을 포함해 총 7억여 원 상당의 지원이 제공된다.

한편, 이번 차량 기증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활동 중 하나인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Mercedes-Benz All Together)'의 일환으로, 장애인 및 아동의 이동 편의성을 높이고 이를 통해 의료 및 사회, 문화 활동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면밀한 심사를 거쳐 선정된 전국 사회복지기관들에 차량 기증을 진행하고 있다. 이에 올해까지 전국 43개 사회복지기관에 총 44대의 메르세데스-벤츠 차량을 기증했으며, 지난해에는 상반기 C-클래스 차량 8대, 하반기 더 뉴 EQA 차량 2대를 기증한 바 있다.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